CH Harmony Co., Ltd.

NaturalㆍOrganic Cosmetics Manufacturer


Charm & Health Organic Beauty Store


뉴스&미디어
No.714  재활용 되는 플라스틱은 22%뿐…“일상부터 바꾼다”
글쓴이:박서정 조회:1288
2020-12-28 오전 10:44:15

[앵커]

┖탄소 중립┖ 사회로 가기 위한 첫 걸음, 바로 일상에서의 실천이겠죠.

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1회용품 사용이나 택배 배송이 늘면서 탄소 배출이 많은 플라스틱 사용량도 늘고 있습니다.

재활용을 한다고 해도 플라스틱은 재활용 자체가 어려워 안 쓰는 게 최선이라고 하는데요.

더 늦기 전에, 나부터 실천해야 하는 이유, 이유민 기자가 설명해드립니다.

[리포트]

하루 80여 톤을 처리하는 서울의 한 재활용 선별장입니다.

종량제 봉투에 버려져야 하는 마스크가 보이는가 하면, 음식물이 뒤섞인 포장용기까지 있습니다.

모두 다시 쓸 수 없는 것들입니다.

[재활용 선별장 직원 : ┓(초장 이런 것도?) 네, 이건 무조건 재활용 쓰레기가 아니고요.┓]

즉석밥이나 도시락 용기처럼 무게가 너무 가볍거나, 카페 이름이 새겨진 일회용 컵도 재활용이 어렵습니다.

[재활용 선별장 직원 : ┓혼합 플라스틱이에요. 가볍기도 하고 단가가 낮기 때문에 재활용도 안 되고요.┓]

실제 한 환경단체가 플라스틱 재활용 비율을 조사했더니 22%에 불과했습니다.

이처럼 플라스틱이 재활용 되는 비율이 낮은데도 우리 국민 1명당 매년 페트병 96개, 플라스틱컵 65개, 비닐봉투 460개를 사용합니다.

이 정도 양의 플라스틱을 생산하고 소비하기까지 전체 과정에서 배출되는 탄소의 양은 24kg나 됩니다.

국민 한 사람당 30년 산 소나무를 매년 세 그루 반 이상 없애는 것과 같은 수치입니다.

밴드에서 보컬로 활동하는 박휘민 씨.

코로나19 이후 배달 이용이 느는 걸 보면서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느꼈다고 합니다.

내가 할 수 있는 것부터 바꾸자는 생각에 공연장 안의 플라스틱을 모두 없앴습니다.

[박휘민/┖에코 앤 더 머신┖ 보컬 : ┓일회용품을 쓰지 않는 공연들을 많이 기획하고 앞으로도 그런 식으로 전환됐으면 좋겠어서...┓]

서울 연희동의 한 카페에서는 일회용 빨대와 컵이 없습니다.

[정다운/┖보틀 팩토리┖ 대표 : ┓가지고 나가려면 이곳의 텀블러를 빌려 가거나 유리 빨대나 스테인리스 빨대를...┓]

세제를 파는 공간도 마련돼 있는데, 손님이 직접 덜어갈 용기를 가져와야 합니다.

[┓(330그램이요). 2,500원 결제해 드릴게요.┓]

취지에 공감하는 이웃 상인들이 하나둘씩 늘더니 벌써 같은 동네 가게 50여 곳이 ┖일회용품 줄이기 운동┖에 동참하고 있습니다.

[신지훈/┖경성참기름┖ 사장 : ┓소량 소분을 판매하다 보니까 음식물 쓰레기도 줄일 수 있는 부수적 효과가 있는 거 같아요.┓]

이들은 ┖탄소 중립┖이 거창한 구호가 아니라 자신의 일상과 일터에서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작은 행동이라고 말합니다.

[정다운/┖보틀 팩토리┖ 대표 : ┓커뮤니티 안에서, 정말 우리 일상 자체가 변해야 순간이 아니라 지속 가능하다고 생각하거든요.┓]

KBS 뉴스 이유민입니다.

촬영기자:이호 유용규 홍성백 황종원/영상편집:하동우/그래픽:강민수 

 

원본 링크 : http://news.kbs.co.kr/news/view.do?ncd=5072385&ref=A

[목록]

TEL : 070-8670-1900 | FAX : 031-476-2666 | 경기 안양 동안구 벌말로 126, 218~222호,226호(관양동,평촌오비즈타워)
주식회사 씨에이치하모니(CH Harmony Co., Ltd.) 사업자등록번호 : [138-81-82951]
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최한대(chweb01@chharmony.co.kr) / CEO : 최성철
Copyrightⓒ2006 CH Harmony Co.,Ltd. All rights reserved | scchoi96@gmail.com CONTACT US

(Pyeongchon O'BIZ TOWER) 218~222ho,226ho, 126, Beolmal-ro, Dongan-gu, Anyang-si, Gyeonggi-do, Korea [14057]
Tel.+82 70 8670 1900 Fax. + 82 31 476 2666 Area Sales Director : Rake Choi / Email. scchoi96@gmail.com

Total : / Today : 140